아이들과 점심을 먹다,
"선생님 무슨 띠예요?" 하여
"음...비밀인데, 무슨띠일까?"
했더니
"웅 우리아빤 돼지띤데"
(딴소리한다 ㅋㅋ)
"야 우리엄만 토끼띠야 깡충깡충"
(ㅋㅋㅋ)
"난 개띤데 개띠 멍-(까르르)"

잠시 정적이 흐르더니
한 여자아이가 말하길,
"우리아빤 꺼문띤데?"

ㅋㅋㅋㅋㅋ
밥 먹다가 나도 모르게 그만
ㅋㅋㅋㅋㅋ
뿌하하하하

이뿌지아니한가? ㅋㅋㅋ


작성자 : https://www.facebook.com/lightmira/posts/325086837557054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
Posted by 이장